Anti-Corruption Layer Pattern

2 분 소요


RECOMMEND POSTS BEFORE THIS

1. 부패 방지 계층 (Anti-Corruption Layer)

Eric Evans의 DDD(Domain Driven Development)에서 등장한 개념입니다. 레거시(legacy) 시스템을 새로운 시스템으로 여러 단계에 걸쳐 이전할 때 사용할 수 있는 패턴(pattern)입니다. 간단한 그림을 통해 개념을 이해해보겠습니다.

  • 다음과 같은 레거시 시스템이 존재합니다.
    • 모놀리스 아키텍처로 구성된 하나의 서비스입니다.
    • 주문, 상품, 결제, 고객과 관련된 비즈니스 컴포넌트(component)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 새로운 시스템은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처입니다.
    • 레거시 시스템의 컴포넌트 단위로 서비스를 이전(migration)하고 있습니다.
    • 고객 서비스는 이미 이전하였습니다.
  • 고객 기능은 레거시 시스템에서도 주문과 결제 기능을 함께 사용하였습니다.
  • 신규 시스템에 이전한 고객 서비스도 아직 이동하지 못한 레거시 시스템의 주문, 결제 기능이 필요합니다.
  • 신규 시스템은 부패 방지 계층(ACL, Anti-Corruption Layer)를 통해 필요한 레거시 기능을 사용합니다.

2. 부패 방지 계층을 왜 사용하는가?

신규 시스템으로 이전하는 과정에서 일부 기능만 옮기면 레거시 시스템의 기능이 필요한 경우가 있습니다. 시스템 연계는 다음과 같은 어려움을 만날 수 있습니다.

  • 서로 다른 플랫폼의 인프라스트럭처(infrastructure) 계층
  • 서로 다른 통신 프로토콜 사용 (e.g. SOAP, Restful)
  • 서로 다른 데이터 타입 사용
  • 서로 다른 도메인 모델 설계 방향

이는 타 시스템(3rd party system)과 연계하더라도 마찬가지입니다. 시스템 연계의 어려움에 타협하여 레거시 시스템에서 사용하는 기능이나 도메인 모델이 신규 시스템으로 침투하면 새로운 시스템의 설계 의도나 도메인 모델이 전체적으로 매몰될 수 있습니다. 레거시 시스템의 데이터 모델은 대체로 좋지 않고, 신규 시스템의 모델과 다른 모습을 가집니다. 만약, 두 시스템이 직접 데이터를 주고 받는 경우 잘못된 해석이 발생하면 시스템 에러나 데이터베이스를 오염시킬 수 있습니다.

두 시스템이 망가지는 것을 막고자 중간에서 도메인 모델을 변경하거나 프로토콜을 맞춰주는 부패 방지 계층을 만듭니다. 새로운 도메인 모델과 다른 시스템의 모델을 양방향으로 변경해주며, 설계에 따라 통신 방법을 결정합니다.

3. 어떻게 구현하는가?

다양한 레퍼런스들에서 다른 모습으로 내부 구조를 설명하고 있습니다. 도메인 주도 설계 - 소프트웨어의 복잡성을 다루는 지혜 책에서 설명하는 구조를 기준으로 정리하였습니다. 개념적인 구조일뿐 100% 일치할 수 없으므로 프로젝트 상황과 요구사항에 따라 구현 방식과 기술을 결정합니다.

부패 방지 계층의 구조는 크게 4개 요소로 구성됩니다.

  • Service
    • 외부 시스템에서 부패 방지 레이어를 호출할 수 있는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기능들입니다.
  • Adapter
    • 어댑터 패턴(Adapter Pattern)을 적용합니다.
    • 중간 어댑터 클래스로 신규 서비스의 기능과 레거시 시스템의 기능을 연결합니다.
    • 번역기(Translator)를 사용하여 신규 모델과 레거시 모델 사이의 변경을 수행합니다.
  • Translator
    • 신규 시스템 모델과 레거시 시스템 모델 사이의 변경을 처리합니다.
    • 대칭적으로 번역하기 위해 동일한 번역기를 사용합니다.
  • Facade
    • 퍼사드 패턴(Facade Pattern)을 적용합니다.
    • 뒤죽 박죽인 인터페이스들로 구성된 서브 시스템을 획일화 된 하나의 인터페이스로 묶어 쉽게 사용하도록 제공합니다.
    • 필요한 것만 보기 위한 인터페이스 설계이며 하위 시스템에 대한 접근을 단순화합니다.

4. 고려할 사항들(Considerations)

추가적으로 어떤 것들을 고려해야하는지 정리하였습니다.

  • 호출 지연(latency)
    • 추가적인 레이어를 통한 통신으로 인해 호출 지연 문제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 부패 방지 계층 서비스 관리
    • 별도 서비스(standalone)로 구현된다면 관리가 필요합니다.
    • 모니터링을 통한 정상적인 동작 확인이 필요합니다.
  • 영구적인(permanent) 사용 여부
    • 시스템이 모두 이전된 이후 부패 방지 계층을 유지할 것인지 폐기할 것인지 결정합니다.
    • 레거시 시스템 이 외에 타 시스템과 연결하는데 사용한다면 이를 유지합니다.
    • 모든 레거시 시스템 이전이 불가능하고, 새 시스템과 레거시 간의 통합을 유지해야하는 경우 유지합니다.
  • 복잡성(complexity)
    • 새로운 계층을 통해 통신이 이뤄지므로 시스템의 복잡도가 증가합니다.
    • 필요에 따라서는 부패 방지 계층을 여러 개 만들어 사용할 수 있습니다.

REFERENCE

댓글남기기